상단여백
HOME 스페셜 도시농업
"농촌의 아름다움 알려요"... ‘도농 교류의 날’ 행사 열려정황근 장관, "농촌관광 활성화가 지역경제 및 내수진작 등에 도움되도록 최선"
정황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7월 7일 수원메쎄에서 열린 ‘2023 도농교류의 날 기념행사와 농촌 여름휴가 페스티벌(축제)’에 참석해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농식품부]

[한국영농신문 이광조 기자] 

도시와 농촌을 연결하고 농촌여행에 대한 관심을 유도하는 ‘2023 도농교류의 날 기념행사와 농촌 여름휴가 페스티벌(축제)가 7월 7일 수원메쎄에서 열렸다.

열한 번째를 맞는 도농교류의 날을 기념하여 도농상생에 기여한 11명의 유공자에게 포상을 수여하고, 7월 7일부터 3일동안 '촌(村)스러운 여름휴가'를 부제로 '농촌 여름휴가 페스티벌(축제)'를 개최하여 도시민에게 여름휴가철 농촌여행 상품정보를 제공한다.

이날 기념행사에는 정황근 장관을 비롯한 국회의원 홍문표·안호영 의원, 한국무역협회 부회장, 한국관광공사 부사장과 농업인·소비자단체장 등이 자리에 함께 했다. 기념식이 종료된 후에는 국내 여행사와 체험마을간 사업 상담회, 각 도의 체험마을 부스를 방문하여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행사장 관람객들을 만나 우수 농촌여행 상품을 홍보하였다.

정황근 장관은 “이번 행사가 많은 도시민들이 농촌에서 여름휴가를 보내실 수 있는 계기가 되어 내수활성화에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면서 “농촌이 국민 여가와 휴식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역특색을 살린 관광상품을 개발하고, 쾌적하고 매력적인 공간으로 가꿔나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