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농협사료, '4분기 제2차 비상경영대책위' 열어곡물가 급등에 따른 농가부담 최소화 방안 논의... 선제적 비상경영체제 가동

농협사료는 지난 2일 농협사료 본사 회의실에서 전 부서장이 참여하는 2020년도 4분기 '제2차 비상경영대책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4분기 '제1차 비상경영대책위원회의'의 후속조치다. 최근 곡물가 급등과 환율 변동성 확대에 따른 농가부담 최소화를 위해 비상경영대책 세부 추진계획 수립 및 조기 추진 등을 논의했다. 

농협사료는 곡물가 급등, 원료수급 차질 등 위기상황에 대비해 비상 시나리오를 가동하여 축산농가에 안정적인 사료공급을 할 수 있도록 준비 중이다. 

이에 농협사료는 원가 및 비용 절감을 위한 경영개선대책 조기 추진을 통해 양축가 조합원들의 농장 경영에 힘을 보태기 위해 자구책을 마련하고자 선제적 비상경영체제를 가동했다.

농협사료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환율 변동성 심화 및 원재료 가격 급등이 예상되는데, 조직역량을 총 동원해 선제적 비상경영대책 추진을 통해 향후 발생할 불확실성에 대해 철저히 관리해 농가부담을 최소화하겠다”고 밝혔다. 

농협사료는 4분기 '제2차 비상경영대책위원회'를 개최했다. [사진=농협사료]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