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유통
"공공기관 혁신 우선순위는 국민체감 서비스"aT, '경영혁신 BP 경진대회' 열어... 우수 혁신사례례 선정해 전사 공유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경영혁신 경진대회'를 열고 우수사례를 선정, 시상하고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사진=aT]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지난 11월 30일 '경영혁신 BP(Best Practice)경진대회'를 열고 한 해 동안 창의적 사고와 국민 눈높이에 맞춰 개선·향상된 우수 혁신성과들을 전사적으로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올해는 특히 각 사업별로 코로나19 극복과 한국판 뉴딜정책 성공을 위한 대응노력, 국민체감형 성과창출 등을 중점적으로 발굴했다. 비대면 온라인 라이브 방송을 통해 전 직원이 참여하여 즐거운 퀴즈풀이와 관련 사업 동영상 시청 등 기존에는 볼 수 없었던 새로운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이날 총 95개 사례 중 본선에 진출한 8건의 혁신사례들은 국민생각함 등을 통한 국민평가와 온라인 PT발표 등 내·외부 전문가 평가점수를 합산해 최종 수상사례를 선정하였다.

최고의 혁신사례 대상은 ▲국민과 함께 만드는 안전한 공공급식이 차지하였으며, 최우수상은 ▲디지털 뉴딜시대 정답, 농식품 빅데이터플랫폼 ▲공공먹거리지원체계 구축으로 국민영양안전망 확충 ▲포스트 코로나, 미국 MZ세대 홈술·홈쿡은 K-Sool·K-Food로! 가 각각 선정되었으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정책자금 올인원 패키지 등 4건은 우수상을 수상했다.

한편, aT는 한 해 동안 각 사업과 국내·외 현장에서 수행한 혁신활동의 우수성과를 발굴·공유하고, 우수부서를 축하하는 축제의 장으로 2009년부터 BP경진대회를 12년째 개최해 오고 있다.

특히 올 한 해는 어려운 여건 가운데서도 미래를 준비하고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해 나가고자 노력해왔던 다수의 혁신사례와 성과들이 발굴되기도 했다.

aT 이병호 사장은 “aT와 같은 공공기관 혁신의 최우선 순위는 국민체감형 공공서비스 제공”이라며, “능동적인 자세와 창의적 사고로 끊임없이 고민하는 자세야말로 지속가능한 농업 실현의 근간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