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SG한국삼공, 흰가루병 방제에 '피리오' 추천"발병 후 처리해도 병반 형성 및 포자 억제 가능... 꿀벌 안정성도 높아"

SG한국삼공(주)(대표이사 한동우)에서는 겨울철 시설하우스 작물에 많이 발생하는 흰가루병에 효과가 뛰어난 '피리오' 액상수화제를 추천했다.

'피리오' 액상수화제는 독특한 작용기작으로 치료 및 예방효과를 가지고 있는 '피리오페논 8%'와 '보스칼리드 15%'을 함유한 흰가루병 전문약이다. 고추(단고추류 포함), 멜론, 수박(복수박 포함), 오이, 참외, 호박(단호박 포함), 가지, 딸기, 장미, 포도 흰가루병에 등록되어 있는 제품이다.

난방제 병해인 흰가루병은 포장내에 연중 발생하며, 일시에 광범위하게 공기로 확산된다. '피리오' 액상수화제는 침투이행성이 좋아 병이 발병한 후에 처리하여도 병반 형성 및 포자를 억제한다. 또한, 식물조직 내에서 성장하여 방제가 어려운 내생 흰가루병에도 치료가 가능하다. 

SG한국삼공(주) 관계자는 "피리오는 강한 휘산성과 침달성으로 약액이 묻지 않는 곳인 잎의 뒷면까지 약액이 재분배되어 방제가 가능하다."면서 "기존 흰가루병 약제에 내성을 나타내는 흰가루병에도 효과가 우수하며, 꿀벌 및 수정벌에 대한 안전성이 높아 시설하우스내 수정벌을 이용하는 작물에 안심하고 사용이 가능한 제품"이라고 설명했다.

SG한국삼공(주)의 흰가루병 전문약제 '피리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