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한돈자조금, 세븐일레븐과 판로 확대 협력MOU 맺고 상호 협력체계 구축... "우리돼지 한돈 소비 촉진 박차"
한돈자조금은 세븐일레븐과 MOU를 체결하고 한돈 판매 확대에 협력하기로 했다. [사진=한돈자조금]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이하 한돈자조금)가 우리돼지 한돈의 소비촉진을 위해 편의점 ‘세븐일레븐’과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10일 오전, 세븐일레븐 본사(중구 수표동 소재)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은 하태식 한돈자조금 관리위원장, 박정후 세븐일레븐 상품부문장 등 양사 주요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참석 인원을 최소화하고 방역지침 준수 하에 진행됐다.

이번 업무협약은 지난 7월 선보인 ‘한돈 간편식 시리즈’가 소비자에게 좋은 반응을 얻자, 양사 협력관계를 강화하고 한돈 활동 상품을 더욱 활발하게 출시하고자 마련됐다.

한돈 간편식 시리즈 4종(‘한돈대파구이도시락’, ‘한돈클래식핫도그’, ‘한돈불고기비빔김밥’, ‘한돈통등심돈까스샌드’)은 출시 이후 편의점 이용객에게 호평을 받았다. 

특히 각 카테고리 별로 ‘한돈통등심돈까스샌드’가 1위, ‘한돈불고기비빔김밥’이 2위를 차지하는 등 4종 모두 인기 상품 목록의 상위권을 차지했다.

이를 계기로 업무협약 체결 이후 한돈자조금과 세븐일레븐은 푸드, 냉장 등 다양한 카테고리 군에 한돈을 활용해 차별화된 상품을 공동 개발할 예정이다. 

또한, 한돈 소비촉진을 위한 공동마케팅 및 프로모션, 레시피 경진대회를 함께 추진해 다양한 홍보활동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더불어 편의점 유통망을 활용해 한돈 농가 판로 확대 지원에도 적극 나설 계획이다.

하태식 한돈자조금관리위원장은 “세븐일레븐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한돈 농가의 판로를 확장하고, 소비자들께 건강한 한돈을 더욱 가까이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최근 코로나19로 어려운 사회적 여건 속에서도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가 동반 성장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