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농협케미컬, 일손 부족한 농촌 돕기 나서밭갈이 등 영농 준비 도와... "상생 실천해 농가소득 향상에 최선 다할 것"

농협케미컬(대표이사 최규동) 임직원 35여명이 지난 5월 15일 이천 호법면 동산리 관내 일손이 필요한 농가를 찾아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이날 농협케미컬 임직원들은 본격적인 영농준비를 위한 밭갈이 작업을 진행했다. 밭을 갈고 불필요한 돌들을 솎아내는 작업을 도왔으며, 주변 배수로 정리 등 쾌적한 농촌 환경 개선을 위해 힘썼다. 

이번 일손돕기는 코로나19로 인해 노동력 부족에 시달리는 농가에게 필요인력을 지원하기 위한 것으로 특히 이날 전국적인 강우로 비가 쏟아짐에도 불구하고 봉사활동을 이어나갔다.

도움을 받은 한 농가는 “가뜩이나 코로나19로 인해 인력 구하기가 너무 힘들었는데 많은 인원이 이렇게 도와주어 밭농사 준비가 순식간에 끝났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농협케미컬 최규동 대표는 “비가 오는데도 일손돕기를 위해 시간 내 준 직원들에게 감사하다”며 “어려울 때일수록 나눔과 상생을 실천하여 농가소득 향상에 최선을 다하자”고 말했다.

한편 농협케미컬은 농업인 실익증진을 위해 매년 각종 자연재해 피해를 받은 마을을 찾아가 봉사활동과 함께 농가피해 최소화를 위한 다양한 지원을 펼쳐오고 있다.

농협케미컬이 농촌 일손돕기 행사를 진행했다. [사진=농협케미컬]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