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농협사료, "비육우 출하성적 획기적 향상"신제품 '안심한우' 사양 시험 결과 공개... "축산농가 소득증대에 지속적으로 노력"

농협사료(대표이사 안병우)가 지난해 선보인 비육우 신제품(안심한우)의 사양시험 적용결과가 획기적으로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안성목장에서 올해 1월 1일부터 4월 30일까지 거세우 394두를 평균 28개월에 출하한 결과, 1+등급 이상 출현율이 66%를 기록하는 등 전국 평균보다 사양성적이 우수하게 나타났다.

세부 출하 성적을 보면 ▲생체중 809kg ▲도체중 474kg ▲등지방 13mm ▲등심단면적 100cm2로 전국평균에 비해 월등히 높은 성적을 나타내 농협사료 한우 신제품의 품질 및 조기출하 프로그램의 우수성을 입증했다. 

지난해 발표한 농협사료 신제품의 생산성 목표는 28개월령 출하에 도체중 450kg, 1+등급 80%, 등심단면적 97㎠, 등지방두께 13㎜로서 현재 안성목장의 출하성적은 육질등급을 제외하고 제시한 목표를 모두 상회하고 있는 것이다. 

다만 현재 출하된 비육우는 신제품이 출시된 시점이 2019년 4월임을 고려하여 모든 구간에서 적용시킨 게 아닌 비육중ㆍ후기 구간만적용한 결과이며, 모든 구간에 적용한 비육우는 내년초에 출하성적을 살펴봐야 할 것으로 판단된다.

농협사료 안병우 대표이사는 “농협사료 전이용 농가의 출하성적에 대한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객관적으로 평가된 농협사료의 장단점 분석결과가 제품에 신속하게 피드백할 것"이라며 "사료 품질개선을 통한 출하성적 향상으로 축산농가 소득증대와 농협사료의 경쟁력 제고를 위하여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신제품적용 한우 거세우 출하성적 비교표 [자료제공=농협사료]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