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농협안심축산, 동절기 ‘축산물 위생 특별 점검’ 나서농축산물 가공·유통·판매 단계별 위생 점검

농협(회장 김병원) 안심축산분사는 12월 9일부터 20일까지 축산물공판장, 안심축산 협력업체, 축산물 판매장 등에 대한 ‘동절기 축산물 위생 특별 점검’에 나선다고 12월 9일 밝혔다.

이번 주요 점검 내용은 ▲축산물 가공장의 위생·청결 상태 ▲축산물 판매장 원산지 표시 ▲냉동·냉장육 보관 상태 ▲한우고기 동일성 검사 ▲식육 표시 기준 준수 여부 ▲쇠고기 이력제 관리 ▲영업자 준수 사항 ▲기타 축산물 취급자 개인 위생 관리 상태 적정 여부 등이다.

특히, 이번 ‘축산물 위생 특별 점검’ 결과 부적격 사업장에 대해서는 계약 해지·거래 관계 종료 등의 조치를 통해 축산물 가공에서 유통에 이르기까지 위생·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높여 나간다는 계획이다.

농협안심축산분사 양호진 사장은 “송년회 등 연도 말 축산물 소비가 늘어나는 시점에 ‘축산물 위생 특별 점검’을 실시함으로써 축산물 위해 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고, 안전한 축산 식품 유통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