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봉출 추출물', 피부 주름 개선 효과한국식품연구원, 피부 관련 염증 및 콜라겐 분해 억제 효과의 세계 최초 발견
한국식품연구원은 봉출 초음파 추출물이 자외선에 의해 발생하는 피부 주름의 개선에 효과가 있음을 최초로 입증하였다고 밝혔다. [사진 제공=한국식품연구원]

한국식품연구원(원장 박동준, 이하 식품연)은 봉출 초음파 추출물이 자외선에 의해 발생하는 피부 주름의 개선에 효과가 있음을 최초로 입증하였다고 밝혔다.

봉출(蓬朮)은 생강과에 속하는 식물인 봉술(Curcuma zedoaria)의 뿌리줄기다. 이 봉출에 어혈, 소화 기능 개선, 염증 개선 등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제한적으로 식용 가능하며, 약재, 향신료, 식재료 등으로 이용되고 있다.

식품연 가공공정연구원 송경모 박사 연구 팀은 자외선을 조사한 마우스에 봉출 초음파 추출물을 처리한 경우 피부의 주름 형성이 개선되는 것을 확인하였다.

봉출은 생강과에 속하는 봉술의 뿌리줄기로서 아출 또는 봉아출이라고 불린다. 생강과에 속하며 모양 또한 생강을 닮은 형태이나, 매우 단단하며 뿌리에 기반한 약재 중에서 경도가 제일 높은 편에 속한다. 이러한 봉출을 이용한 약재의 다양한 효능이 전통적으로 활용되어 왔으나, 이를 이용한 피부 노화 억제 효능의 입증은 식품연에서 처음으로 이루어졌다.

연구 팀은 봉출 초음파 추출물의 피부 주름 개선 효과를 인간 피부 세포 및 동물 실험을 통해 입증하였다. 

인간 각질 형성 세포(HaCaT)에 자외선(UV-B)을 조사하여 염증 반응을 유도하는 효소와 콜라겐을 분해하는 효소의 발현을 증가시킨 후, 두 효소의 발현량이 봉출 초음파 추출물에 의해 현저히 감소하는 것을 밝혀냈다. 이러한 억제 효과는 MAPK 신호 전달 경로를 통해 조절되는 것을 확인하였다.

생쥐를 이용한 동물 실험에서도 염증 반응 유도 효소와 콜라겐 분해 효소의 발현이 억제되었으며, 피부 주름 형성 또한 동반 감소하였다. 

주 3회 아세톤에 봉출 초음파 추출물 피부에 도포하고, 1시간 후 자외선을 등 부위에 조사하는 방식으로 13주간 실험을 진행한 결과, 봉출 초음파 추출물 처리군은 대조군에 비해 주름의 굵기와 깊이가 개선되었다.

김경탁 전략기술연구본부은 “이번 연구를 통해 봉출 초음파 추출물의 피부 광노화로 인한 주름 개선 효과를 확인하고, 그 기전을 최초로 입증하였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고 밝혔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