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전북농협, 전라북도 우수 농산물 이마트 특별 판매전 개최
전북농협은 전라북도, ㈜이마트와 공동으로 8월 22일부터 28일까지 일주일간 이마트 전국 50개 매장에서 전라북도 우수 농산물 특별 판매전을 개최한다. [사진 제공=전북농협]

전북농협(본부장 유재도)은 전라북도, ㈜이마트(대표 이사 이갑수)와 공동으로 8월 22일부터 28일까지 일주일간 이마트 전국 50개 매장에서 전라북도 우수 농산물 특별 판매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마트 특별 판매전은 전라북도와 전북농협이 공동으로 전북 농산물 판매 확대를 목적으로 이마트와 함께 2016년부터 4년째 개최되고 있다. 이번 행사는 전북 지역에서 생산되는 캠벨포도, 대추방울토마토, 배, 복숭아, 메론 등 제철 농산물을 이마트 매출 상위 전국 50개 매장에서 동시 판매된다.

또한 개장 첫 날인 22일에는 이마트 전주점에서 캠벨포도, 고구마를 100개씩 한정 반값 할인행사가 진행된다.

전라북도와 전북농협은 이번 행사에서 추석 명절 상품 판매를 통해 전북 농산물 판매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향후 사과·배 선물 세트를 중점 판매하기 위하여 한가위 큰 장터, 삼락농정 장터 등을 개최하고, 수도권 및 영호남권 등에 마케팅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유재도 본부장은 “전라북도 우수 농산물의 판로 확대를 위해 올해에도 수도권 및 호남권을 중심으로 제철 농산물 통합 판촉 행사를 실시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전라북도와 함께 전북 농산물 판매 확대를 통해 농가 소득 5천만 원을 조기에 달성하겠다.”고 밝혔다.

양규창 기자  21sinhan@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규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