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8월 8일은 '와인 데이’충북농업기술원, 한국와인연구회와 한국 와인 데이 선포식 개최
충청북도농업기술원은 ‘8월 8일’을 한국 와인의 가치 향상과 소비 촉진을 위한 ‘한국 와인 데이'로 제정하고, 한국와인연구회 회원 및 관련 단체 관계자들과 영동와인터널에 모여 선포식 개최하였다. [사진 제공=충청북도농업기술원]

충청북도농업기술원(원장 송용섭)은 ‘8월 8일’을 한국 와인의 가치 향상과 소비 촉진을 위한 ‘한국 와인 데이'로 제정하고, 한국와인연구회 회원 및 관련 단체 관계자들과 영동와인터널에 모여 선포식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한국 와인 데이’ 선포는 소비자들에게 국산 와인을 홍보하고 앞으로 와인의 이미지가 더욱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한국와인연구회와 충북농업기술원 와인연구소가 주축이 되어 추진하였다.

현재 한국와인연구회는 국내 와이너리 농가와 와인 산업 관계자들 93명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와인 산업 발전을 위해 각종 행사 및 세미나 등을 추진하여 국산 와인의 품질 향상과 와인 시장의 저변 확대, 소비 촉진 등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다.

또한 이날 행사에는 한국와인연구회 편재영 회장, 한국국제소믈리에협회 유병호 부회장, 한국와인협회 김준철 회장, 한국와인생산협회 정제민 회장, 농촌진흥청 정석태 박사가 참석하여 한국 와인 산업 발전을 위한 상호 토론을 하였다.

토론에 참석한 한국와인연구회 편재영 회장은 “한국 와인의 명품화를 위해서는 우리 풍토에 맞는 와인용 포도 품종 개발이 시급하며, 각 분야의 와인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다양한 의견을 나눌 수 있는 지속적인 자리가 필요하다.”고 주장하였다.

충청북도농업기술원 송용섭 원장은 “이번 행사는 국내 와인 소비 촉진을 위해 생산자와 소비자를 함께 연계하여 추진하게 되었다.”며, “8월 8일 한국 와인 데이는 국내 와인 산업이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를 마련한 뜻깊은 날이다.”고 말했다.

송광섭 기자  sks@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