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남평농협, 한전 홍성규 안전보안처장 명예이장 위촉
남평농협(조합장 최공섭)은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사업 일환으로 한국전력공사 홍성규 안전보안처장을 ‘한다리목’ 마을 명예이장으로 안전보안처 직원들을 명예주민으로 위촉했다. [사진=남평농협]

전남 나주시 남평농협(조합장 최공섭)은 지난 6일 대교2구 마을회관에서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 사업 일환으로 한국전력공사 홍성규 안전보안처장을 ‘한다리목’ 마을 명예이장으로 안전보안처 직원들을 명예주민으로 위촉하였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변동진 남평읍장, 강정두 남평농협 상임이사를 비롯 관내 마을이장과 주민 등 30명이 참석해 명예이장 선임을 축하하고 상호 교류방안을 협의했다.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 사업은 농협중앙회에서 농촌마을 활력화 및 도·농 교류 확대를 통한 농업농촌의 가치와 이해 증진을 위해 전국적으로 추진해 오고 있는 사업으로, 남평농협은 관내 4개 마을 명예이장을 위촉하고 교류를 활발히 펼치고 있다.

위촉식에서 홍성규 명예이장은 “또 하나의 고향이 생긴 것 같다”면서, “앞으로 마을 발전에 보탬이 되도록 정기적으로 마을을 방문해 일손돕기를 비롯 농산물 판매촉진 및 홍보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주민과 소통을 통해 마을활성화 방안을 만들어 실질적으로 도움을 주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에 남평농협 강정두 상임이사는 나주의 핵심기관인 한전 직원들을 명예이장과 주민으로 위촉한 기념으로 남평에서 생산된 왕건이 탐낸 쌀을 증정하면서, “이번 위촉식을 통해 도시와 농촌이 하나의 동반자로 발전하길 바란다” 말했다.

김도윤 기자  nh9669@daum.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도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