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청정숲푸드, 서울 시민 식탁을 사로잡을까?한국임업진흥원, 서울시 지역 상생 교류 사업단과 업무 협약 체결
7월 17일 서울시 지역 상생 교류단(상생상회)과의 업무 협약(MOU) 체결식. 왼쪽부터 황효태 한국임업진흥원 총괄 이사, 조혜원 서울시 지역 상생 교류단 단장. [사진 제공=한국임업진흥원]

한국임업진흥원(원장 구길본)은 7월 17일(수), 서울시 지역 상생 교류 사업단(단장 조혜원)과 청정한 산림 먹거리 브랜드 ‘청정숲푸드’ 판로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서울시 도심에 위치하여 도농 상생 교류의 거점이 되고 있는 ‘상생상회(종로구)’에 ‘청정숲푸드’ 코너를 개설하고, 국내 산림에서 생산된 건강한 먹거리 브랜드 ‘청정숲푸드’ 등 우수 임산물의 매장 입점과 다양한 청정 임산물 판매 이벤트도 개최할 예정이다.

또한 임산물의 수요가 많아지는 추석 명절 및 밤, 대추, 떫은감 등 임산물의 본격적인 가을 수확철에는 판촉 행사와 문화 행사를 대폭 확대해 ‘청정숲푸드’ 알리기와 임산물 판로 지원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다.

구길본 원장은 “앞으로도 경쟁력 있는 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다양한 판로 지원을 요청하는 임업인들에게 지속적인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이번 상생 협력을 통해 서울 시민의 식탁에 건강한 식재료인 청정숲푸드가 오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