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금융
농협자산관리 전북지사, 농업인 기(氣)살리기 나섰다신용회복 컨설팅으로 안정적인 영농활동 재기에 도움
[사진 제공=농협자산관리]

농협자산관리전북지사(지사장 정형모)가 분기별로 실시하는 '농업인 기(氣) 살리기 프로젝트' 행사가 농업인에게 희망을 주고 있다.

정형모 농협자산관리전북지사장과 김태호 농협장수군지부장, 김용준 장수농협 조합장은 19일 농업인 신용회복컨설팅을 통해 채무를 정리하고 재기 발판을 마련하고 있는 장수군 번암면 김모 농가를 방문하여 생필품과 쌀을 전달하고 격려하는 농업인기(氣)살리기 프로젝트 행사를 실시했다고 20일 밝혔다.

김씨는 부실화된 대출로 인해 신용불량자가 되어 생계활동에 어려움이 있었으나 농협자산관리회사 전북지사의 농업인 신용회복 컨설팅 제도를 통해 신용회복한 후 장수군 농업기술센터에서 운영하는 시니어 일터에서 새로운 시작을 열어가고 있다.

농협자산관리전북지사가 올해 초부터 실시하는 농업인기(氣)살리기 프로젝트는 농업인 신용회복컨설팅 제도를 통해 신용회복한 농업인을 대상으로 채무로 힘들었던 시간을 잊고 새로운 시작을 열어갈 수 있도록 범 농협이 함께 방문하여 응원과 격려로 재기 의지를 북돋아주는 프로젝트이다.

정형모 지사장은 “채무로 인해 어려움을 겪었던 농업인들이 다시 한 번 일어설 수 있도록 신용회복지원 컨설팅과 더불어 지속적인 관리와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양규창 기자  21sinhan@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규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