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푸드&라이프 여행
산림청, ‘산림 관광 민간 공모전’ 우수 콘텐츠 선정공정 여행사·마을조합 등 민간이 직접 운영... 6월 17일부터 참가자 접수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지난 4월 29일부터 5월 17일까지 진행한 ‘산림 관광 콘텐츠 개발 민간 공모전’ 심사 결과 우수 콘텐츠 15개를 선정했다고 6월 14일 밝혔다.

정부 혁신의 사회적 가치를 반영한 이번 공모전은 관 주도의 서비스에서 벗어나 지역의 다양한 민간 주체의 참여를 유도하고 창의적인 산림 관광 상품·콘텐츠를 발굴하기 위해 기획됐다.

전국에서 모두 49점이 접수되었으며,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단은 형평성을 고려하여 경기, 강원, 충북, 전남·북, 경남·북 등 각지에 고루 분포되도록 우수작을 선정했다.

앞으로 지역 주민, 숲 해설가, 공정 여행사, 마을조합 등의 민간 주체는 한국산림복지진흥원에서 교육과 자문(컨설팅)을 받은 후 직접 콘텐츠 운영에 나서게 된다.

이번에 선정된 산림 관광 우수 콘텐츠는 ‘숲나드리’ 명칭으로 오는 6월 28일부터 10월까지 15회 운영된다. 산림청은 지난 4월 ‘산림 관광 브랜드 네이밍 공모전’을 열고 ‘숲나드리’를 최우수로 선정한 바 있다. 

매 회당 25명 내외로 참가자를 모집하며, 참가 신청은 오는 6월 17일부터 한국산림복지진흥원 누리집에서 하면 된다. 

콘텐츠 운영 내용은 스토리북(Vol.2)으로도 제작될 예정이다. 산림청은 운영에 필요한 인건비, 차량 임차비, 체험비 등 실비 수준의 비용을 지원하며, 외부 전문가의 평가를 거쳐 지속 여부 등을 결정할 계획이다.

이미라 산림복지국장은 “우수한 산림 관광 콘텐츠를 계속 발굴해 대국민 산림 복지 서비스 품질을 높이고, 지역 소득과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