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인사동정
광화문에 성주-칠곡 참외 장터 열려농협·참외의무자조금, 참외 소비촉진 행사 열어... 이완영 의원도 일일 홍보 도우미 나서
이완영 의원(자유한국당, 경북 칠곡·성주·고령)은 5월 30일(목)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19 참외 소비 촉진 홍보 행사 – 세계인의 건강 과일 참외가 최고'에 참석해 일일 홍보 도우미로 나섰다. [사진 제공=이완영 의원실]

이완영 의원(자유한국당, 경북 칠곡·성주·고령)은 5월 30일(목)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19 참외 소비 촉진 홍보 행사 – 세계인의 건강 과일 참외가 최고'에 참석해 일일 홍보 도우미로 나섰다. 

이번 행사는 농협과 참외의무자조금(위원장 배수동 참외협의회장)이 주최했다.

이완영 의원은 축사를 통해 “성주군은 전국 참외 생산량의 75%를 차지하는 ‘참외의 고장’이다. 오랜 기술력을 바탕으로 시설 현대화, 유통 구조 혁신을 꾀하며 최고급 명품 참외를 생산·공급하고 있다. 전국 유일 양봉 특구로 지정된 칠곡군은 벌을 방사하여 자연수정 시킨 당도 높은 ‘벌꿀 참외’를 자랑한다.”고 설명했다.

이어서 이 의원은 “올해 참외의무자조금이 출범해 참외 농가 스스로 유통 구조를 개선하고 자율적 수급 안정 사업을 시행하려고 한다."며 "자조금에는 농업인 4250명, 농협 16개소가 참여해 실질적인 참외 농가 소득 증대와 고품질 참외 생산 방안이 모색될 것이라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