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전북 농기원, 국내외 바이어 상담회 개최전북 우수 가공 사업장 20업체 참여, 미국 수출길 열려
전라북도농업기술원은 5월 27일 농식품 가공 제품 생산 경영체 20업체가 참석한 가운데 전주 소셜 캠퍼스 온에서 농업인 생산 가공 제품 소비 시장 확대를 위한 국내․외 바이어 초청 상담회를 개최했다. [사진 제공=전라북도농업기술원]

전라북도농업기술원(김학주 원장)은 5월 27일 농식품 가공 제품 생산 경영체 20업체가 참석한 가운데 전주 소셜 캠퍼스 온에서 농업인 생산 가공 제품 소비 시장 확대를 위한 국내․외 바이어 초청 상담회를 개최했다.

본 행사에 초빙된 바이어로는 홈쇼핑 MD로 20여 년 활동 경력이 있는 송엠디마케팅 대표와 미국 수출 유통업체 청도 트레이딩 대표 등 4명이 초청되어 진행되었다.

이날 행사는 참여 업체와 유통업체 바이어가 1:1로 만나 제품의 입점 가능성을 타진하고 제품 보완 사항, 구비 서류 등에 관한 기술적 컨설팅이 이루어졌으며 유통업체 구매가 성사된 제품은 입점 절차를 받아 입점하게 된다.

전북우수농식품연구회 소영진 대표는 “농업기술원에서 기술 지원한 소규모 가공 창업 사업장의 대표이신 연구 회원들이 생산한 제품은 지역 농산물을 활용하여 믿고 먹을 수 있는 우수한 농식품 가공 제품으로 유통 판매 전문가인 바이어를 만나 홈쇼핑, 폐쇄몰, 미국 한인 마트 등 다양한 유통 채널을 확보하게 되었고, 정보 교류 및 네트워크 구축으로 유익한 시간이 되었다.”고 했다.

이번 상담회에 참가한 전북 우수 농식품 연구 회원은 도라지청, 사과 정과, 건조묵 잡채, 유기농 쌀과자, 모싯잎 송편, 꾸지뽕 음료 등 다양한 제품 전시와 시식 행사를 병행하여 회원 상호 간 제품 이해와 신뢰도를 높이기도 했다.

농업기술원 관계자는 “소규모 가공 창업 농가가 겪는 가장 큰 어려움은 다양한 유통 경로 확보와 판로 개척인데 국내․외 판로 개척을 위해 농업인 가공 제품의 적극적인 홍보와 직거래 장 마련 등 가공 사업 소득 증대에 박차를 다하겠다.”고 말했다.

양규창 기자  21sinhan@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규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