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축산에 첨단 기술을 더해... 미리 만나보는 식품의 미래농촌진흥청, 한국축산식품학회와 국제 학술 대회 개최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 국립축산과학원은 정부 혁신의 하나로 사단 법인 한국축산식품학회와 함께 ‘축산 식품의 지속 성장을 위한 플랫폼 기술’을 주제로 5월 23일부터 25일까지 전남대학교 컨벤션홀에서 국제 학술 대회를 연다.

이 자리에는 9개 나라에서 국내외 축산, 식품 분야의 산업체와 대학, 연구소 관계자 500여 명이 참석한다.

이번 학술 대회는 축산 식품의 지속 가능성과 건강 기능성, 안전성을 높이기 위한 새로운 기술에 관한 발표와 토론이 진행된다.

국내 축산 식품 산업에 미래형 첨단 기술을 도입하기 위한 우리나라의 플랫폼 기술에 대한 주제 발표에 이어, 축산 식품의 소비 촉진과 영양학적 가치 홍보를 위해 호주와 한국, 필리핀, 말레이시아의 축산 가공품 건강 기능성 증진 기술과 중국, 한국의 영양 유전체학적 분석 기술도 소개된다.

또한, 안전성을 높이는 기술로 목장형 치즈의 유해균을 억제하는 기술과 가금육 제품의 식중독균 신속 검출법도 소개된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양창범 원장은 “국내 축산 식품 산업에서도 4차 산업 혁명의 기반이 되는 플랫폼 기술 개발과 도입이 활성화돼야 한다.”라며, “이번 학술 대회가 플랫폼 기술 연구를 위한 정보 교류와 국내외 인적 네트워크 형성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