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도시농업
‘숲, 정원을 품다’ 모두가 함께 만든 숲 정원국립수목원, 새로운 개념의 숲 정원 공개
산림청 국립수목원은 오는 5월 23일부터 26일까지 5일간 청주 농업기술센터에서 개최되는 ‘제8회 대한민국 도시 농업 박람회’에 새로운 개념의 정원 모델을 선보인다. [사진 제공=산림청 국립수목원]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이유미)은 오는 5월 23일부터 26일까지 5일간 청주 농업기술센터에서 개최되는 ‘제8회 대한민국 도시 농업 박람회’에 새로운 개념의 정원 모델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도시 농업 박람회는 농림식품부, 농촌진흥청과 산림청이 지자체와 함께 매년 지역을 순회하며 개최하는 행사로 작년 경기도 동탄에 이어 올해는 충청북도 청주시 농업 기술 센터 일원에서 개최된다.

국립수목원 초청 정원은 ‘숲, 정원을 품다’를 주제로, 먹거리 식물도 아름다운 정원의 소재가 될 수 있고, 숲의 식물 층위와 구조가 정원의 경관적 다양성과 생태적 건전성을 제시할 수 있다는 개념을 반영하였다.

숲 정원은 햇빛이 잘 드는 곳에 화사한 색의 꽃과 탐스러운 채소가 가득한 정원들과는 달리 나무가 드리우는 그늘과 숲의 환경을 좋아하는 식물들로 구성된다.

주요 식재 식물은 식용 식물(참나물 등 29종)과 약용 식물(백작약 등 19종), 꽃·향료 식물(각시취 등 34종) 등이다.

숲 정원은 계획 초기부터 조성까지 국립수목원과 청주시 마스터 가드너들이 공간 구상, 식물 선정, 식재 및 조성을 함께 진행하였으며, 향후 지역 주민과 함께 유지·관리하는 체계로 구상되었다.

국립수목원 이유미 원장은 “이번에는 숲 정원이라는 새로운 정원 개념과 이것을 활용 가능한 정원 모델로 개발하고자 했다.”며, “진행되는 과정에 유지·관리의 주체인 지역의 전문가와 주민의 참여가 전제되었기 때문에 더 큰 의미가 있고, 이러한 시작은 정원 문화 확대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