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한국농어촌공사, ‘지역 개발 사업 담당자 워크숍’ 개최
지역 개발 담당자 워크숍에서 최규성 사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농어촌공사]

한국농어촌공사(사장 최규성)는 9월 11일부터 12일까지 대전 KT인재개발원에서 지역 개발 사업 관계자 270여 명이 모인 가운데, ‘지역 개발 사업 담당자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번 워크숍은 농어촌 지역 개발의 정책 방향과 우수 사례를 공유하고 사업 추진 과정 중 겪는 애로 사항에 대한 개선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서는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송재호 위원장의 ‘사회 통합을 위한 국가 균형 발전’ 특강이 진행됐다. 이어 농식품부와 해수부 정책관계자의 지역 개발 정책 방향에 대한 설명과 경북대 정태열 교수의 경관 디자인 교육, 우수 사례 공유 및 현안 사항 토론 등이 실시됐다.

공사는 ▲기초 생활 환경 개선과 소득원 창출 ▲유관 기관 및 단체와 협업을 통한 도시와 농촌 간 교류 확대 ▲사업 준공 이후, 사후 점검과 농어촌 컨설팅을 통한 주민 역량 강화 등을 지역 개발 추진 방향으로 정하고 ‘사람이 돌아오는 농어촌’을 구현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공사는 정부의 지역 개발 사업에 참여해 도로, 상하수도, 문화 시설 등의 기초 생활 기반을 개선하고, 체험 시설, 특산물 가공 시설 등의 마을 소득원을 늘리고 있다.

공사는 작년에 이어 올해 10월부터 중소기업진흥공단과 함께 농촌 마을의 복합·체험 시설을 중소기업의 연수 및 휴양 시설로 활용하는 ‘중소기업 가족 연수’ 프로그램을 확대해 운영할 계획이다. 공사는 지역 개발 사업으로 준공된 마을 중 시설물 활용이 부진하거나 마을 운영 능력 향상이 필요한 마을에 대해 사후 현장 확인 및 컨설팅을 실시하고 있다.

최규성 사장은 “지역 개발 사업은 농어촌의 기초 생활 기반과 소득원을 확충해서, 농어촌에 활력을 불어넣는 중요한 사업”이라며 “이번 워크숍을 통해 지역 개발 전문 기관으로서 공사의 위상을 확고하게 다지는 전략이 모색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