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과수 기초 영농 기술로 신규 농업인 자신감 높여신규 농업인 과수 과정 40명 참석… 성공적인 농촌 정착 도움
경상남도농업기술원은 도내 신규 농업인을 대상으로 안정적인 농촌 정착을 돕기 위해 ‘제4기 신규 농업인 기초 영농 기술(과수)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제공=경상남도농업기술원]

경상남도농업기술원(원장 이상대)이 도내 신규 농업인을 대상으로 안정적인 농촌 정착을 돕기 위해 ‘제4기 신규 농업인 기초 영농 기술(과수) 교육’을 실시해 과수 영농에 자신감을 높이고 있다.

지난 9월 10일부터 오는 20일까지 9일 동안 도 농업기술원에서 합숙으로 진행된 이번 과정은 도내 거주 5년 이내 신규 농업인 40명을 대상으로 ▲경남 지역 과수 현황과 재배 전망, ▲농업 기계, ▲농지 제도, ▲찾아가는 마을 세무사 상담, ▲농업 경영과 마케팅 등 교육 일정에 맞춰 순차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이번 교육은 농업·농촌 안정적 귀농귀촌 전략에 관하여 행복나무 귀농연구소 대표 정갑수 강사를 비롯하여 과수 재배 기술, 수확 후 관리에 관하여 김진국 교수 등 18명의 전문 강사를 초청하여 신규 농업인들이 알아야할 유용한 정보를 중점적으로 전달하게 된다.

특히, 교육 기간 중 농업ICT활용 유리온실 운영 기초 기술, 4차 산업 혁명과 농업의 미래, 농약의 안전 사용 등 변화하는 농업 트렌드 위주로 교육 과정이 짜여 있어 교육생들의 성공적인 농촌 정착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

경남도농업기술원 신현석 미래농업교육과장은 “교육에 참석한 4기 신규 농업인들의 농촌 정착에 필요한 기초 농업 기술 교육을 습득하여 농업 경영과 유통 등 시행착오를 줄이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도 농업기술원은 올해 신규 농업인을 대상으로 농촌 생활 적응과 영농 기초 기술 교육을 실시하고 있으며, 총 5기 중 1기 시설 원예 분야 33명, 2기 종합반 44명, 3기 특용·창업과정 40명이 수료했으며, 향후 5기 시설 원예반 교육 과정을 일정에 맞추어 실시할 예정이다.

정재길 기자  ynkiller@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