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신제품
대동공업, 과수 작업 특화 트랙터 ‘LK280’ 출시방향지시등 위치 낮추고 후미등 펜더 후방으로 옮겨 컴팩트함 강화, 과수원 최적화

국내 1위 농기계 기업 대동공업 (공동대표이사 김준식, 하창욱)은 과수 작업에 특화된 25마력대 소형 트랙터 LK280을 출시한다고 4월 26일 밝혔다.

이 트랙터는 좁은 과수원에서 좀 더 수월하면서 효율적으로 작업을 하기 위해 크기를 더욱 콤팩트하게 만들고 힘, 중량, 타이어 사이즈를 키워 견인력과 접지력을 극대화해 무거운 작업기도 쉽게 사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방향지시등의 위치를 기존 모델 대비 225mm 하향 채택했으며 후미등은 크기를 축소하고 펜더 후방으로 옮겨 나뭇가지 등과의 충돌로 인한 파손을 방지했다. 전장×전고×전폭은 2,655mm×2,620mm×1,520mm이고 최저 지상고가 18mm 높아진 283mm로 지면의 돌출 구조물과의 충돌을 방지했다.

기존 모델 대비, 배기량과 토크 라이즈가 각각 16%, 25% 향상된 1,647cc 25마력 엔진을 탑재해 부하 작업 시 탁월한 성능을 발휘한다. 또 국내 동급 마력 트랙터 대비해 배기량은 20~60%, 유압 양력은 50~60% 높아 그 어떤 트랙터보다 강한 힘을 실현한다. 

기체 중량이 국내 동급 마력 트랙터보다 20~30% 높은 1톤 (1,017kg)으로 여기에 기본 장착되는 전방 웨이트 (무게추)가 기존 모델 대비해 50% 증가 된 120Kg이고 최대 240kg까지 장착할 수 있어 견인력이 극대화됐다.

기존 모델보다 커진 전륜 7-12인치, 후륜 11.2-16인치 타이어를 채택해 접지력과 견인력을 증대시켜 경폭이 이전 모델 대비 40mm 증가한 1,540mm 로타베이터 뿐 아니라 잔가지 파쇄기, 제초기 등의 무거운 작업기를 손쉽게 사용할 수 있다.

뛰어난 조작 편의성과 인체공학적 설계로 트랙터 사용에 익숙지 않은 귀농귀촌 및 여성 농민들도 쉽게 사용할 수 있는 것도 장점. 관련해 옵션 사양으로 (Hydro Static Transmission : 유압식무단변속장치)를 채택해 작업 상황에 따라 클러치 조작 없이 페달만 사용해 전–후진 전환 및 이동이 가능해 누구나 쉽게 운전할 수 있다. 

이와 함께 파워스티어링 휠 (Power Steering Wheel)을 채택해 부드러운 조향이 가능, 여성 운전자라도 편안하게 조작할 수 있다. 여기에 레버&페달의 위치와 압력 등 운전자의 무릎과 발목을 고려한 운전석 설계로 장시간 작업으로 인한 관절 통증이나 작업 피로를 최소화했다.

대동공업 송향래 영업관리팀장은 "이 제품은 작아도 힘과 중량이 받쳐주어 견인력과 양력이 뛰어나 좁은 과수원이나 하우스에 다양한 작업기를 사용해 작업 가능하다"며 "고성능의 트랙터를 원하는 농민들에게 뛰어난 가치를 제공하는 모델로 인정받을 것이다"고 말했다.

대동공업은 과수원에 최적화된 트랙터 'LK280'을 출시했다. [사진제공=대동공업]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