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도시농업
산지공판장 첫 전자경매 연간 200억원 경매 전국 배가격 주도나주배원예농협

나주배원예농협(조합장 이상계)은 수지식 경매방식을 전자식으로 변경한 ‘전자경매시스템’을 확충하고 첫 경매를 시작했다.
 전자식 경매방식은 기존의 경매흐름을 유지하면서 중매인의 응찰가 제시방법을 수지식에서 개인 무선 응찰기를 이용해 키 조작한 번으로 경매 업무를 일괄적으로 처리하는 시스템이다.
 지금까지는 출하자인 농가들로부터 입찰가격을 알아듣기 힘들고 입찰 순서를 일일이 찾아 다녀야하는 번거로움이 있었으나 전자 경매방식으로 바뀐 뒤부터는 대형화면에서 농가별로 경매순서와 입찰가격, 구입 중매인까지 한 눈아 알아볼 수 있어 출하자 및 일반인들에게도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나주배원예농협의 매년 공판장 취급실적은 160억원~200억원이며, 지난해 3,000톤 수출로 ‘800만불 수출탑’을 수상한 바 있으며, 국내 내수판매에도 1,300톤 40억 원을 달성했다.
 이상계 조합장은 지난 8일 “조합원의 소득증대가 최우선”이라며 생산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급변하는 유통시장에 가장 적합한 판매유통 경로를 계속 발굴해 소중한 농산물을 제 값 받고 판매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박주하 기자  agrienews@daum.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주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