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산불피해 농업인 지급 생계비 영농비 지급김병원 농협중앙회장 인력 금융지원 등 농가 피해 복구 지원키로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은 5월 10일 강원도 강릉시 성산면, 삼척시 도계읍 관내 산불 피해 농가를 찾아 지난 연휴기간 동안 발생한 산불로 큰 피해를 입은 농업인을 위로하고 관내 농ㆍ축협의 피해 현황을 점검했다

농협은 이번 산불 피해와 관련하여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성금을
   모금하여 화재로 집을 잃은 농업인에 대하여 긴급 생계비 및 영농비(농가당 1천만원)를 지급하기로 하였으며, 이날 농협중앙회장은  피해농가 방문시 위로금 증서를 전달하였다.

또한, 농협은 이외에도 ▲[중앙회] 피해농가 복구지원을 위한 무이자 자금지원 ▲[농·축협 및 농협은행] 피해복구를 위한 신규자금 지원 및 최대 1.0%p 우대금리 적용, 기존대출에 대한 이자 및 할부상환금 최대 12개월 납입유예 ▲[NH농협생명] 보험료 납입유예와 계약 부활시 연체이자 면제 ▲[NH농협손해보험] 신속한 보험금 지급 및 피해 접수 농가 요청 시 추정보험금의 50% 즉시 선지급, 보험료 납입 유예, 보험 계약 대출 이자 납입 유예 ▲[농림수산업자신용보증기금] 특별재난지역 농림수산업자에 대해 농업인 재해대책자금 신용보증 지원 등 다양한 지원 대책을 마련하여 실시할 계획이다.

김병원 회장은 “농협은 인력, 금융 등 모든 역량을 총동원하여 농가 피해 복구를 지원하겠다”며“농협은 기쁜 일이든 슬픈 일이든 농업인이 필요로 하는 곳은 언제, 어디나 달려갈 마음의 준비가 되어 있다”고 밝혔다.

이광조 기자  leekcho@empas.com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