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기후변화 4차산업혁명 대비 농업생산기반 정비사업 필요한국농어촌공사 전남 구례에서 전국 사업계획 워크숍 개최


한국농어촌공사(사장 정승)는 27~28일 양일간 전남 구례에서 사업계획 관계자 1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2017년 전국 사업계획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번 워크숍은 기후변화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필요한 농업생산기반사업 추진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참석자들은 강의를 통해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농업생산기반정비 방향 및 전략(서울대 최진용 교수), 농업생산기반정비사업 정책방향(농식품부 박재수 서기관)을 공유했다. 이어 경제작물 재배지원 사업(가칭) 추진 방안, 조사설계 발전방안 등에 대해 분야별로 심도 있게 논의했다.
아울러, 공사는 기후변화 대응전략과 드론을 활용한 조사설계 방안을 발표하는 등 기후변화와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공사의 추진방안을 발표했다.
변용석 농어촌개발이사는 기후변화와 4차 산업 혁명에 대비한 농업생산기반정비사업 필요성을 강조하면서“이번 워크숍을 통해 사업이 한 단계 발전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광조 기자  leekcho@empas.com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