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신제품
농우바이오, 토마토 신품종 ‘토네이도203’ 출시짭짜리 토마토 국산화 길 열어
농우바이오의 토마토 신품종 ‘토네이도203’ [사진제공=농우바이오]

농우바이오(대표 최유현)가 그 동안 일본산 종자가 주를 이루고 있던 짭짜리 토마토 품종의 국산화를 이루게 되었다.

짭짜리 토마토는 부산 대저를 중심으로 토양 염분 농도가 높은 간척지 토양에서 재배되는 토마토로 육질이 단단하고 향이 우수하며 산도가 우수해 소비자들의 인기가 높다.

하지만 지금까지 대부분 일본산 종자가 심겨져 토마토 재배 농가들은 비싼 종자 가격을 감수해야하는 어려움이 있었다.

그러나 올해 농우바이오가 토마토 신품종인 '토네이도 203'을 선보임으로써 토마토 종자 수입 대체에 따른 외화 절감 및 토마토 국산화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 된다.

농우바이오 관계자는 "토네이도 203은 순수 우리 기술로 육성한 짭짜리 토마토로 기존 일본품종 대비 상품성이 우수하고 수량성이 높고 짭짜리 토마토 고유의 단단한 육질, 향, 산도가 더 우수하다"고 밝혔다. 아울러 “토네이도203은 초세가 강하면서 잎이 작고 꽃이 많이 피어 착과가 안정되고 수량성이 높고 바이러스, 위조, 선충에 강한 내병충성이 뛰어난 게 장점”이라고 말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