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한국농어촌공사 동진지사, 안전 영농을 위한 가뭄극복 대책회의섬진강댐 광역수계 수원공 관리위원회 영농급수관련 대책회의 실시
[사진 제공=한국농어촌공사]

한국농어촌공사 동진지사(지사장 김병수)는 섬진제 저수율이 16일 현재 174백만톤 67.2%로 가뭄이 지속되고 있어, 가뭄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안전영농 급수를 위해 섬진강댐 광역수계 수원공 관리위원회 회의를 개최하는 등 영농급수를 위해 만전을 기하고 있다.

섬진강댐 광역수계 수원공 관리위원회는 33,177ha의 김제, 정읍, 부안지역에 농업용수를 공급함에 있어 과학적이고 합리적인 공급체계의 구축과 함께 청정 농업용수의 적정 공급을 위해 전북지역본부 수자원관리부와 동진지사, 정읍지사, 부안지사 관계자로 구성하여, 수원공별 물관리 계획을 협의 수립하고 공조 체제를 유지하고 있다.

김병수 지사장은 "본격적인 영농기에 안정적인 농업용수 공급을 위해서는 주요 시설물별 용수 절수가 절실히 필요한 실정이며, 이를 위해서 급수일할 준수 및 적정량의 용수공급으로 저수량 관리에 철저를 기할 것"을 당부했다. 동진지사는 4월말 통수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영농급수를 시작할 계획이다.

김창곤 기자  agrienews@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