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정선국유림관리소, 대형산불 특별대책기간 운영대형산불 발생 위험에 따른 경계 강화로 피해 최소화

정선국유림관리소(소장 김용진)는 15일부터 4월 22일까지 ‘대형산불 특별대책기간’으로 공고됨에 따라 대형산불 특별대책을 수립하여 산불발생 위험에 대응한다고 밝혔다.

대형산불 특별대책 기간 동안 산불 경보 '경계' 단계로 격상되고 이에 따라 국유림관리소 산불상황실 인력을 3∼4명 추가 운영, 주말 기동단속에 드론 2대를 활용하여 입체적으로 산림과 연접된 곳에서의 소각행위를 적발하고 과태료를 부과하는 등 보다 강도 높은 산불예방 대책을 시행하여 산불발생을 최소화 할 계획이다.

정선국유림관리소 담당자(보호팀장 정희문)은 특별대책 기간은 바람이 세고 건조한 계절적 특징으로 대형산불의 발생 위험이 높아 국유림관리소를 포함 산불유관기관이 산불재난대응에 최선을 다할 것이며 특히 지역주민들의 부주의한 소각 행위로 인하여 산불이 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하여 줄 것을 당부한다고 전했다.

송광섭 기자  sks@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