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신제품
삼광 전국 최고 브랜드쌀 입증충남도 농기원 완전립 비율높고 단백질 함량 낮아

삼광 품종을 사용하는 충남도 대표 브랜드쌀이 엄정한 품질관리 속에 매우 우수한 품질을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충남도 농업기술원은 21일 삼광 품종을 주로 사용하는 도 대표 브랜드쌀에 대한 품질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품질 조사는 삼광 품종을 주로 사용하는 도지사 추천 Q마크 쌀 4점, 청풍명월골드 13점, 유통브랜드쌀 22점 등을 대상으로 지난 1월 한 달간 실시됐다. 품질조사 결과 삼광 품종을 주로 사용하고 있는 도 브랜드쌀의 완전립 비율은 평균 95%로 높았으며, 단백질함량은 5.5%로 낮았다. 완전립 비율은 높을수록 좋고, 단백질함량은 낮을수록 좋다.

분석 시료별로 도지사추천 Q마크 쌀은 완전립 비율이 94.8%를 기록했으며, 단백질함량이 5.4%로 계측됐다. 청풍명월 골드는 완전립 비율에서 94.9%를 기록했고, 단백질함량 5.5%로, 품종순도 92.3%로 조사됐다. 시군 우수브랜드 쌀은 완전립 비율이 95.3%, 단백질함량 5.7%를 나타냈다.

반면, 타도 브랜드 쌀은 완전립 비율이 94%, 단백질함량은 6.0%를 보였고, 수입쌀은 각각 93.1%, 6.1%를 나타냈다. 이외에도 삼광 품종의 기계적 식미치는 73.7로, 타도 70.8, 수입쌀 68.2에 비해 높게 나타났으며 품종순도는 평균 93%를 보였다.

도 농업기술원은 올해 삼광벼 재배면적을 도내 전체 재배면적의 25%인 3만3400㏊까지 끌어올리는 한편, 지속적인 품질관리를 통해 삼광 품종 쌀 고급화를 추진할 방침이다. 도 농업기술원 작물연구과 최현구 연구사는 “충남 브랜드쌀 품질향상 도모와 경쟁력 강화를 위해 매년 2회에 걸쳐 쌀품질 분석을 실시하고 있다”며 “지역생산업체인 RPC 맞춤형 컨설팅으로 최고 품질의 충남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광품종을 사용한 ‘만세보령 삼광미 골드’는 2015년 전국 고품질 브랜드쌀 평가에서 최고상인 금상을 수상했고, 2016년에는 대한민국 명품쌀 시상에서 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도 대표 브랜드로 인정받은 바 있다.

송광섭 기자  agrienews@daum.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