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농협, 폭설피해 현장점검 및 신속한 지원대책 추진허식 부회장, 제주 피해현장 찾아 농업인 위로
[사진 제공=농협]

농협(회장 김병원)은 12일 계속된 폭설과 한파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제주지역을 방문하여 피해상황을 점검하고 피해 농업인들을 위로했다.

제주지역은 1월부터 계속된 폭설한파로 인해 비닐하우스 시설피해 및 광범위한 월동시설 피해가 발생하여 농업인들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날 현장을 방문한 허식 농협중앙회 부회장은 “금번 폭설 및 한파피해는 피땀어린 노력의 결실을 누려야 할 농업인들에게 커다란 상실감을 안겼다”며 “농협은 모든 역량을 총동원하여 농업인들의 아픔을 위로하고자 농가 피해 복구에 전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농협은 이번 폭설-한파로 인한 피해지역 복구지원을 위해 피해농업인에 대하여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하고 있으며 지자체 및 행정기관과 상호협력하에 지역조합을 통해서 피해농가 복구지원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정재길 기자  ynkiller@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