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농정원-축산환경관리원, 데이타 공동 활용과 ICT 융복합 환경 조성키로2025년까지 깨끗한 축산농가 10,000호 빅데이터 수집·분석
[사진 제공=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박철수, 이하 농정원)은 (재)축산환경관리원(원장 장원경)과 세종시 농정원에서 6일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깨끗한 축산농장 조성사업' 농가 데이터를 단계적 제공하여 농축식품 빅데이터 구축 및 활용 ▲농축식품 ICT 융복합 확산을 위해 농축산분야 ICT 장비규격 및 도입에 대한 기술자문 및 컨설팅 지원 ▲축산환경관리원의 서버 구축 및 운영·관리에 대한 기술 지원 ▲농축산분야 전문교육 상호 지원·활용 등을 긴밀히 협력할 예정이다.

농정원은 축산환경관리원으로부터 축산농가데이터를 제공받아 농정원이 보유하고 있는 농업경영체DB 데이터를 바탕으로 빅데이터 분석을 하여, 경쟁력 있는 농업 강화를 위한 정보서비스를 민간에게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농정원은 축산환경관리원과 함께 ICT 분야 축산농가의 환경센서를 표준화하고 컨설팅 및 전문교육 지원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양 기관은 상호 실무협의회를 구성하여 정기적 교류와 협업으로 새로운 서비스 개발하고 일자리 창출 방안을 모색하는 등 실질적인 시너지 효과를 발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농정원 박철수 원장은 “이번 양 기관의 업무협약은 농축산 분야에서 빅데이터를 수집하고 분석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며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선두두자로서 농정원 농식품빅데이터 센터에서 민간에게 더욱 더 양질의 정보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