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aT, '관엽류 10대 전략품목' 집중유치로 경매 활성화 추진제도권 경매 활성화 통한 관엽 시장 거래 확대 기대
관엽류 카랑코에 [사진 제공=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여인홍)는 관엽류의 경매시장 침체를 극복하고 유사시장 등으로 기울어진 시장을 제도권 경매장으로 연착륙시켜 소비를 활성화하고자 6일부터 ‘관엽류 10대 전략품목’을 선정·운영한다고 밝혔다.

우리나라 관엽류는 총 생산액의 25%가 경매시장을 통해 유통되며, 75%는 경매시장이 아닌 영농조합법인집하장, 유사시장, 수집상 등을 통해 유통되고 있어 제도권 경매시장 점유율이 타 부류(절화, 난)보다 매우 낮은 편이다.

이에 aT는 체계적인 분석을 통해 관엽류 10대 전략품목을 선정하고, 이를 집중 유치·분산해 출하농가의 안정된 판로제공 및 경매가격을 지지하고, 특히 제도권 중도매인을 통한 원활한 분산에 초점을 맞춰 농가와 중도매인이 win-win하는 시스템으로 정착시킨다는 방침이다. 

10대 전략품목은 우수품질이 보증되는 품목별 A급 생산농가 각 2농가를 선정하여 경매장에 집중 출하시킬 계획이며, 그 외 농가의 경우 선별적으로 출하물량을 수급조절하고, 이를 유통시킬 중도매인을 선정해 집중 마케팅함으로써 경매장 대표품목으로 브랜드화 할 예정이다.

심정근 aT 화훼사업센터장은 “관엽 10대 전략품목을 aT 경매장의 대표품목으로 집중 육성하여 관엽류 소비 확대에 기여하겠다.”라고 밝혔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