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전남농기원, 딸기 수출시장 다변화에 박차㈜굿모닝코리아 유통회사와 연계, 싱가포르 수출시장 개척

전남농업기술원(원장 김성일)은 서울에 소재한 신선농산물 전문 수출업체인 ㈜굿모닝코리아 유통회사를 통해 ㈜곡성멜론농업회사법인(대표 이선재)에서 생산된 딸기 450㎏를 싱가포르에 수출했다고 1일 밝혔다.

수출농산물 생산기반을 갖춘 곡성 ㈜멜론농업회사법인은 지난해 12월부터 2개월 동안 태국, 베트남, 홍콩, 싱가포르 등 동남아 국가에 15톤(1억4천1백만원)을 수출해 국내 수급 안정 및 농가 소득 증대에도 기여했다.

전남농기원은 2016년부터 도내 신선 농산물 수출을 위해 ‘찾아가는 수출현장 종합 컨설팅’을 주기적으로 실시해 수출규격품을 생산하는데 기술을 지원했다.

전남농업기술원은 서울에 소재한 신선농산물 전문 수출업체인 ㈜굿모닝코리아 유통회사를 통해 ㈜곡성멜론농업회사법인(대표 이선재)에서 생산된 딸기 450㎏를 싱가포르에 수출했다. 사진은 딸기 컨설팅 모습

전남농기원 조동호 자원경영과장은 “이번 딸기 수출을 통해 국내 수급안정은 물론, 농가소득 증대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 새로운 수출업체 발굴과 현장애로기술 컨설팅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주하 기자  juhap@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주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