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제주 농기원, 저비용 친환경 농자재 공급한다올해 135톤 생산 계획, 매주 화요일 금요일 2회 공급
[사진 제공=제주특별자치도농업기술원]

제주특별자치도농업기술원 서부농업기술센터(소장 박재권)는 친환경 농업기반 조성을 위해 JM바실러스균, 유산균, 광합성균, 질화세균 4종을 농업인에게 무상으로 공급하고 있다고 밝혔다.

소비자 선호 안전 농산물 생산 지원 및 경영비 20% 절감 목표로 2014년부터 2017년까지 친환경 농자재 365톤을 무상 공급했으며, 올해에도 135톤을 생산 공급할 계획이다. 

매주 화요일, 금요일 2회 공급을 하며 농가별 주 1회 공급량은 일반농가는 20리터, 축산농가 및 친환경인증농가는 30리터로 희망농가는 사전에 전화 또는 방문하여 예약 신청 후 지정한 날짜에 맞춰 방문하여 직접 수령하면 된다.

특히, 유용미생물 사용으로 물리성 개선, 비료 및 농약 사용량 10~20% 감소, 축산분뇨 발효촉진, 악취경감 등 효과로 매년 수요증가에 따른 미생물 배양실 리모델링 및 생산장비를 증설해 2월부터 확대 공급할 예정이다. 

지난해 114명 대상으로 이용 효과 설문조사 분석에 의하면 작물의 수세강화 97%, 토양개량효과 95%, 농산물 품질향상 89% 등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

유용미생물 공급문의 및 예약신청은 서부농업기술센터 미생물배양실로 전화 또는 방문 하거나 자세한 내용은 서부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생산 유용미생물 품질관리를 위해 월 1회 균주 오염도․활성도 자체조사와 격월 1회 친환경연구과 의뢰 균수검정, 품질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송효선 기술보급담당은 ‘고품질 유용미생물의 안정적 확대 공급으로 친환경 농업기반 조성에 기여하고 청정제주 가치를 실현하는데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재길 기자  ynkiller@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