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 2018년 식품-축산물 HACCP지원사업 설명회 개최전국 8개 지역에서 성황리에 마쳐

 

[사진 제공=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

2018년 HACCP의 정책방향과 기술지원사업, 의무적용대상 업체 재정지원사업 등을 소개하는 설명회가 HACCP 인증업체와 관련 공무원, 소비자 등이 대거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성료됐다.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원장 장기윤, 이하 HACCP인증원)에 따르면, 식품의약품안전처와 공동으로 1월 25일부터 2일간 전국 8개 지역에서 동시에 실시한 '식품 및 축산물 안전관리인증기준(HACCP) 지원사업 설명회'에 총인원 800여명의 HACCP관계자들이 강추위에도 불구하고 참여하는 등 뜨거운 관심속에서 마무리 되었다고 밝혔다.

올해 설명회는 HACCP업체가 미리알고 더 많은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개최 시기를 1월로 앞당겼으며, 업체의 참석률을 높이고 참석자의 편의를 고려하여 설명회 횟수를 8회에서 14회로 확대했다. 

또한, 장애인 자활시설 등 사회적 가치대상 업체를 고려하여 수어통역을 운영하는 등 세심한 부분까지 배려해 참석자들의 좋은 호응을 얻었다.

이번 설명회는 ▲HACCP관련 법령·고시 개정 등 정책방향 ▲떡류, 식육가공업 및 소규모(매출액 5억 미만 또는 종업원 21명 미만) HACCP 의무적용 대상 업체 재정지원 사업 ▲식품 및 축산물 HACCP 무상 기술지원 사업 안내 ▲질의응답 등으로 진행됐다.

한편, HACCP인증원은 어린이기호식품 제조·가공업, 식육가공업 등 HACCP을 의무적용해야 하는 업체에 대하여 무상 기술지원을 확대 운영함은 물론 HACCP 관리 체계 고도화, 식품안전교육 및 R&D 강화, 국내·외 사업 등의 다각화를 통해 업체에 더 많은 도움을 제공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특히, 데이터로거, Aw측정기 등 과학화 장비를 이용한 과학화 인증시스템 구축 및 검증을 도와주는 HACCP검증 지원사업을 신설·운영하기로 하여 참석자에게 많은 관심을 받았다. 

장기윤 원장은 “국민이 안전한 먹거리를 믿고, 마음 편히 먹을 수 있는 환경을 함께 만들어가기 위하여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며, “사업개선을 위한 현장의 목소리를 지속적으로 듣고 있는 만큼, 많은 의견과 관심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