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탐방
(주)팜스코 농업회사법인 산과들 F&C 인수한돈산업 상생을 위한 지속 행보, 식문화 변화 한돈시장 확대

㈜팜스코(대표이사 정학상)가 2017년 2월 13일 농업회사법인 산과들 F&C를 인수하였다. 산과들 F&C는 충북 청주시에 위치한 햄 소시지와 같은 돈육 가공품과 탕수육, 돈까스 등의 조리 냉동 식품을 제조 및 판매하는 육가공업체로 약 300여종의 제품을 판매하여 2016년 150억의 매출을 기록하였다. 학교 급식 등 B2B형태에 판매를 주로하여 일반 대중에는 생소하지만 우수한 품질의 가공품을 생산하는 내실 있는 업체로 알려져 있다.

㈜팜스코는 한돈 소비 시장의 전체 크기를 키우고 수입돈육으로부터 시장을 지키는 것이 한돈산업을 지키는 데에 가장 중요한 일이라 생각하고 그 것을 실천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국내 최고의 신선육 브랜드 하이포크를 통해 소비자에게 고품질 한돈을 공급하여 소비자가 한돈을 많이 찾는데 기여하고, 햄소시지는 물론 부산물까지 활용한 다양한 한돈 육가공 식품을 개발하여 새로운 소비 시장을 개척하려 노력해 온 것이다.

1인당 돈육소비량은 2011년 19kg 수준에서 2016년 23kg를 넘어설 정도로 증가해 왔다.식문화 변화와 한돈에 대한 선호가 소비량 증가 영향을 미쳤다.그러나, 아직도 충분히 더 성장할 여력이 있다. 2014년 OECD 통계 기준으로 1인당 30kg가 넘게 소비하는 중국이나 EU 등의 사례도 있으며,베트남도 30kg가까이 소비한다. 가공육이나 냉동 조리 식품으로 한돈을 소비하는 양이 상대적으로 작음을 감안할 때, 한돈을 활용한 다양한 가공 제품을 소비자에게 공급할 때 식문화의 변화를 이끌어 내고 한돈 시장을 또 한 번 키워낼 수 있을 것이다.

한돈 농가의 No.1 Partner를 지향하는㈜팜스코는 이번 산과들 F&C의 인수를 통해 다양하고 신선한 한돈 가공 제품을 개발하고,하이포크 브랜드를 통한 소비자 판매와 시너지를 일으켜 식문화의 변화를 이끌어 내고 한돈 시장 확대에 기여하고자 하는 포부를 가지고 있다. 한돈 농가와 상생을 추구하는 ㈜팜스코의 육가공 사업 부문 성장이 기대 된다.

이태호 대 기자  agrienews@daum.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태호 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