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신제품
농업기술실용화재단 기술이전업체 명품 브랜드 회사 기반 마련지리산 하나되기 --- 광주롯데백화점 최고VIP대상 생일선물품목 선정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이하 재단)은 “농촌진흥청(이하 농진청)의 특허기술을 이전 받은 기업인 ‘지리산과 하나되기’가 최근 '광주 롯데백화점 최고 VIP 대상 생일선물 품목'에 선정되는 등 명품 브랜드로 거듭나고 있다”고 밝혔다.

크림꿀은 기존 액상꿀의 결점을 보완하여 흘러내리지 않는 크림 타입으로 간편하게 이용 가능하며, 결정꿀에서 나타나는 이물감을 제거하여 부드러운 맛을 느낄 수 있게 하는 기술로 최근 소비자들 사이에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지리산과 하나되기’는 산수유로 유명한 전남 구례 산동마을에 위치하고 있으며, 최근 기존 병타입 크림꿀 뿐 아니라 이를 개선한 스틱타입 크림꿀을 출시하였다. 또한  산수유마을의 친환경 이미지를 제품 홍보에 적극 활용함으로써 지난해 신라면세점 입점 후 올해 광주 롯데백화점 최고 VIP 대상 생일선물 품목에 선정되는 등 제품 명품화에 성공하였다. ‘지리산 산야초애 꿀’은 지난 1월 구례 산수유 마을의 아름다움과 함께 지리산 반달곰과 꿀벌이 천혜의 약용자원을 이용한다는 자연친화적 스토리텔링을 담아  ‘제22회 베스트 브랜드 & 패키지 어워드 코리아’ 상품그래픽 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재단 류갑희 이사장은 “쉽지 않은 사업환경에서 ‘지리산과 하나되기’와 같은 지방의 농식품 소기업이 실용화재단의 기술이전을 통해 명품 브랜드 회사로서 기반을 마련하였다는 점에 큰 의의가 있으며, 향후 지속적으로 이러한 성공사례 창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광조 기자  leekcho@empas.com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