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로컬푸드
한돈자조금 삼겹살데이 대한민국 웅원 켐페인한돈 온라인 쇼핑몰 한돈몰 오픈 기념 할인 이벤트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이병규 위원장)이 온 국민이 삼겹살로 하나되는 삼겹살데이(3월 3일)을 맞아 대한민국 국민을 응원하기 위한 캠페인을 펼친다.

이번 캠페인 최근 국내 정치적 불안과 경기 침체로 혼란스러운 국민들을 응원하고, AI와 FMD(구제역)로 축산물 소비기피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축산농가를 돕기 위해 마련됐다.

먼저 한돈자조금은 오는 3월 1일부터 5일까지 농협과 함께 삼겹살데이를 기념해 대대적인 할인행사를 진행한다. 정상가 2,150원(100g 당)인 한돈 삼겹살을 1,380원(100g 당)에 판매하며, NH농협카드로 결제 시 최대 49% 할인된 1,090원에 판매한다. 또한 이마트, 롯데마트 등 대형마트에서도 한돈 삼겹살 할인 행사가 자체 진행될 예정이다.

온라인 할인 이벤트도 마련됐다. 한돈자조금은 27일, 삼겹살데이(3월 3일)를 기념해 기존 한돈 온라인 공식쇼핑몰‘드림한돈닷컴’을 ‘한돈몰’로 새롭게 오픈하고, 오는 3월 31일까지 오픈 기념 할인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한돈몰(mall.han-don.com)’은 우리돼지 한돈을 연중 할인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는 한돈 공식 온라인 쇼핑몰이다. 도드람한돈, 돈마루, 얼룩도야지 등유명 육가공 업체가 입점해 운영되는 한돈몰에서는 삼겹살, 목살 등 신선육을 비롯해 육포, 햄, 소시지 등 육가공품 등을 시중가 보다 할인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다.

한돈몰오픈과 함께 삼겹살데이를 기념해 다양한 할인권 증정 이벤트도 진행한다. 한돈몰신규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5천원 할인쿠폰과 삼겹살데이 기념 3천원 할인쿠폰 등 총 8천원 상당의 할인쿠폰을 제공한다. 또한 기존 드림한돈닷컴 가입고객에게도 삼겹살데이 기념 3천원 할인쿠폰을 제공하며,한돈몰 구매 후기 작성고객에게는 중복사용 가능한 5천원 할인쿠폰을 추가 증정한다. 뿐만 아니라 구매 후기 작성고객 중 33명을 선정하여 10만원 상당의 우리돼지 한돈 패키지를 경품으로 제공한다.

공식 홈페이지 ‘한돈닷컴’과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SNS를 통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푸짐한경품 이벤트도 열린다. 한돈자조금은 3월 8월까지 공식 홈페이지 한돈닷컴을 통해 ‘가로세로 한돈 낱말퍼즐’과 ‘방방곡곡 한돈 로고 찾기!’이벤트를 진행한다. 가로세로 한돈 낱말퍼즐 이벤트는 우리돼지 한돈의 부위별 명칭, 삼겹살데이, 한돈데이 등 한돈의 주요 행사일을 퀴즈를 통해 응모할 수 있으며, 참여 응모자 중 333명을 추첨하여, 모바일 문화상품권 3천원권을 경품으로 증정한다.

인증샷 이벤트 ‘방방곡곡 한돈 로고 찾기’ 이벤트는 우리 주변에 있는 한돈 또는 한돈인증점 로고를 찾아 업로드 해 응모할 수 있는 이벤트로 한돈자조금은 추첨을 통해 33명에게 삼겹살이 포함된 한돈 선물세트를 증정한다.이밖에 공식 페이스북과인스타그램을 통해서 한돈 선물세트, 한돈 돼지문화원 펜션 이용권을 증정하는 푸짐한 경품을 제공하는 게릴라 이벤트를 삼겹살데이(3월 3일) 당일 수시 진행한다.

대한민국을 응원하기 위한 따뜻한 나눔행사도 열린다. 한돈자조금은 오는 28일, 육군 군수사령부, 육군 9사단, 해군 1함대 등 전국 주요 군부대를 방문해 각 부대별 333kg의 한돈 삼겹살을 전달할 예정이며, 국군장병을 대상으로 꿈과 희망을 응원하기 위한 특강, 삼겹살 파티, 한돈 명예홍보대사 이진호 셰프레시피 강연 등 다양한 행사를 연다.

한돈자조금 이병규 위원장은 “최근 정치적 혼란과 경기침체로 시름에 빠진 국민들과 각종 질병으로 어려움을 겪는 축산농가에게 힘이 되고자 대한민국 응원 캠페인을 마련했다.”며 “오는 3월 3일, 삼겹살데이를 계기로 우리 국민 모두가 하나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숫자 ‘3’이 두번 겹치는삼겹살데이(3월 3일)는 지난 2003년 구제역으로 어려움을 겪는 축산농가에게 보탬을 주고자 시작된 행사로 매년 3월 3일, 삼겹살데이에는대형마트를 비롯한 전국의 행사장에서 다양한 할인 행사와 이벤트가 펼쳐진다.

이태호 대 기자  agrienews@daum.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태호 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