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신제품
충남을 대표하는 전통주 ‘백제명주’ 개발
충청남도와 충남문화산업진흥원이 전통문화 산업 활성화를 위해 개발한 백제명주 3종

충청남도와 충남문화산업진흥원이 전통문화 산업 활성화를 위해 개발한 ‘백제명주 3종’의 판매를 시작한다.

‘전통문화 활성화 사업’은 민선 6기 안희정 충남도지사 경제 산업 분야 공약 과제로서 충남 전통문화 산업의 경쟁력 있는 장르를 발굴하고 육성하기 위해 추진되었다. 충남에 116개의 양조장이 존재하며 국가 지정과 도 지정 무형문화재 등 무형문화재 술을 가장 많이 보유하고 있음을 토대로 발굴 및 활성화 장르로서 전통 식품 중 ‘충남의 술’을 선정했다.

진흥원은 이에 충남 소재 양조장을 대상으로 공모하여 충청의 명주 계룡백일주 40도, 녹천 한산소곡주, 예산사과와인 증류주 추사 40도를 선발해 ‘백제명주’로 상품화했다.

출시된 ‘백제명주’는 외형과 내용에서 백제의 혼을 담아 새로운 이야기를 구성하였으며 술병을 탑처럼 쌓을 수 있어 11월 24일부터 26일까지 열린 ‘2017 대한민국 우리술 대축제’에서 참관객들의 좋은 반응을 얻었다. 또한 11번가, 쿠팡, 카카오 등 다양한 온라인몰에 입점하여 판매된다. 관련 문의는 충남문화산업진흥원으로 하면 된다.
 


이아롬 기자  arom@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아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