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지구상 최고의 고기 ‘한우', 홍콩 지상파 탄다한우 특별방송 편성... 9월중 동남아-중동국가 15개국 송출
Viu TV의 ‘주홍콩 고향의 맛’ 라는 프로그램에서는 한식 대표 음식으로 한우를 선정하고 오는 9월 말 10부작에 걸쳐 한우의 맛과 문화를 조명한다. [사진=한우자조금]

[한국영농신문 김찬래 기자] 

한우의 우수한 맛과 문화가 홍콩 지상파 방송 뷰 티비(Viu TV)를 통해 동남아 및 중동지역 15개국에 송출된다.

Viu TV의 ‘주홍콩 고향의 맛’ <The Familiar Taste>라는 프로그램에서는 한식 대표 음식으로 한우를 선정하고 오는 9월 말 10부작에 걸쳐 한우의 맛과 문화를 조명한다. '한우의 맛’편에서는 최재원 주홍콩한국문화원장이 출연하여 한우 사육부터 소비까지 전과정에 걸친 안전성과 한우의 가치, 맛, 문화 등 한우 우수성을 알린다.

또한, 호스트와 함께 한우구이와 뭉티기, 차돌박이, 갈비탕 등 한우 요리를 시식하며 한식 반찬을 곁들인 상차림과 한국 식문화에 반영된 한우 스토리를 소개하고 홍콩식 훠궈에 한우고기를 접목하여 양국 문화를 교류하는 시간을 갖는다.

이번 방송촬영은 농림축산식품부(축산정책과)와 주홍콩문화원의 적극적인 한국문화 알리기 노력과 홍콩문화 교류활동의 일환으로 전국한우협회가 인증하는 해외 한우우수판매점 갈비타운에서 진행됐다.

Viu TV의 ‘한우의 맛’ 방송은 홍콩 외에도 싱가포르, 카타르, 사우디아라비라, 태국 등 중동 및 동남아 국가 15개국으로 폭넓게 방송되기 때문에 한우 홍보 효과가 매우 클 것으로 기대된다. 향후 한우 수출 증대 및 수출국가 다변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전국한우협회(회장 민경천)는 농림축산식품부, 주홍콩한국문화원과 협업하여 ‘한우에 문화를 입히다’ 라는 컨셉의 문화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다.

민경천 전국한우협회장은 “한우 세계화를 위해 정부 및 관계기관과 총력을 다하고 있다”면서 “구매 잠재력이 큰 동남아와 중동지역에 한우 고유의 맛과 문화가 널리 전파되어 한우 수출이 크게 늘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