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농협사료 울산지사, 로봇착유 전용 낙농사료 출시신제품 '락토플러스 R40' 선보여... 젖소 건강성, 급여 편의성, 생산성 향상 초점
농협사료 관계자가 유량과 유성분 결과를 모니터링하고 있다. [사진=농협사료]

[한국영농신문 이병로 기자] 

농협사료 울산지사(지사장 백승관)는 지난 2월 농협사료 최초 로봇착유기 전용 낙농사료 “락토플러스 R40”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신제품 출시는 관내 농장의 규모화에 따른 로봇착유기 도입 농가 증가와 2세 낙농인의 요구를 반영하여 이루어졌다.

이번 신제품의 주요 특징은 착유 횟수 증가를 고려하여 설계된 점이다. 스마트 낙농을 도입하는 농가를 위해 가공품질(내구도, 경도 강화)이 개선되었으며, 공급 원료의 다변화와 기능성 원료의 다량 첨가로 젖소에게 필요한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충족할 수 있도록 했다.

실제로 경북 경주에 위치한 A목장에서 신제품으로 교체한 후, 로봇착유기 내 기호성이 증가하여 사료 거부스트레스가 감소했다. 이는 착유횟수 증가와 함께 유량 상승으로 이어졌다. 로봇착유기를 이용하는 총 60마리 젖소를 기준으로 1일 평균 착유횟수는 2.0회에서 2.9회로 45.0% 증가했다. 평균 유량 또한 29.3kg에서 38.0kg으로 29.7% 증가한 성적을 보였다.

농협사료 울산지사 백승관 지사장은 “현장에서 스마트팜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어, 사료효율을 좀 더 극대화 할 수 있도록 이번 신제품을 출시했다.”면서 “앞으로도 농협사료 울산지사는 현장목소리에 더욱 귀를 기울여 관내 조합과 낙농 농가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