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신제품
CJ제일제당, 1~2인 가구 겨냥 소용량 ‘삼호어묵’ 출시

CJ제일제당이 1~2인 가구를 겨냥해 ‘삼호어묵 맑은 어묵탕’과 ‘삼호어묵 오색 어묵탕’ 용량을 약 60% 수준에 맞춘 소용량 제품을 새롭게 선보였다.

최근 혼밥·혼술 트렌드의 확산으로 소용량·소포장 제품에 대한 소비자 니즈가 확대됨에 따라 이번 소용량 제품을 기획했다. 기존 국·탕용 어묵 제품이 주로 3~4인용이라 1~2인 가구와 같은 소가족에게는 양이 많아 불편하다는 소비자 의견에 따른 것이다. 

이를 위해 지난해 10월 출시한 ‘삼호어묵 맑은 어묵탕’과 ‘삼호어묵 오색 어묵탕’을 활용했다. ‘삼호어묵 맑은 어묵탕’과 ‘삼호어묵 오색 어묵탕’은 다양한 어묵과 함께 국내산 다시마, 무, 양파를 우려낸 맑은 액상 소스가 함께 들어 있어 그대로 끓여 담아내면 손쉽게 어묵탕을 만들 수 있는 제품이다. 

‘삼호어묵 맑은 어묵탕’은 깨끗한 흰 살 생선만 엄선해 만든 다채로운 식감의 7가지 어묵이 들어 있다. ‘삼호어묵 오색 어묵탕’은 복분자, 클로렐라, 호박 등을 넣어 만든 어묵으로 총 5가지 색을 띤 7가지 어묵이 들어있다. 대형마트 등에서 구매 가능하며 가격은 2,980원(244g 기준)이다. 

CJ제일제당은 이번에 선보인 소용량 제품은 물론 기존 제품의 영업·마케팅 활동을 강화해 겨울철 성수기 공략에 힘쓴다는 계획이다. 실제로 어묵은 날씨가 추워지는 11월부터 2월까지의 매출이 연 매출의 약 40%를 차지할 정도로 겨울철 매출 비중이 높다. 

CJ제일제당 삼호어묵 마케팅 담당 허성진 과장은 “1~2인 가구에 맞춘 어묵 제품을 추가로 선보여 소용량 제품에 대한 소비자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아롬 기자  arom@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아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