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여성농업인
서천군 농촌여성문화강좌, 농촌융복합 산업 성과 평가서천군, 농촌사회 활력주도할 농촌여성 문화 강좌 개최

서천군(군수 노박래)이 여성농업인을 대상으로 2017년 마무리 농촌여성문화강좌를 개최했다.

이번 강좌는 지난 22일, 농업기술센터 교육관에서 여성농업인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했다. 그간 쌀가루 소비촉진 가공교육을 통하여 개발된 쌀빵을 시식·평가하고, 농촌자원을 활용하여 창업한 회원들의 가공상품을 한자리에 전시하여 지역 농촌 융·복합 산업 현 위치와 앞으로의 발전방향을 제시하였다.

 

전시공간에는 융복합비지니스모델 경진대회 대상을 차지한 은골 뜨락애영농조합법인, 농식품발전유공을 받은 송선담의 활동성과부터 모시떡, 소곡주, 쌀빵, 발효식품, 한과, 조청류 등 28개 업체의 가공창업성공 사례까지 다양하게 전시되어 교육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특히, ‘4차산업 형명과 농업·농촌의 이해’라는 주제로 M코드컨설팅 문양근 대표의 1부 특강을 진행, 다양한 농업의 4차 혁명의 사례 및 생활 속 현주소를 보며 상상력 지수와 감성능력의 융합에 여성농업인의 역할이 중요함을 강조하여 회원들의 호응을 얻었다.

이어진 2부 특강에선 유초해 전문강사를 초빙, 쾌적한 집안 환경을 꾸미기 위한 정리 수납법에 대해 교육받고 실습하는 시간을 가졌다.

 

서천군 노박래 군수는 인사말에서 지역사회 봉사와 농업·농촌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는 여성농업인을 격려하고, 앞으로 서천농업 변화의 선두주자로서 중요한 역할을 수행해 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노박래 군수는 농촌여성 역량개발에 힘쓴 모시쌈솔 부문 첫 번째 명인으로 한산모시를 알리고 빛낸 전통규방공예연구회 주경자 명인과 우리음식연구회 김종숙 회장을 표창하였다.

한편, 농촌여성문화강좌는 서천군농업기술센터가 농업·환경·문화를 지키고 농촌사회 활력을 주도할 지역 농촌여성의 권익신장 및 전문능력 배양을 위해 매해 꾸준히 실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송광섭 기자  sks@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