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농업·농촌의 변화-혁신 선도할 청년농업인강호동 농협회장, 스마트팜 농가 방문... "중소규모 농가 대상 스마트팜 보급"
대구 달성군 소재 딸기 스마트팜을 찾아 농업인과 대화하고 있는 강호동 회장 [사진=농협중앙회]

[한국영농신문 이광조 기자] 

강호동 농협중앙회장은 4일 대구 달성군 소재 딸기 스마트팜(델리베리 딸기농원, 대표 황희재)을 찾아 농업·농촌 변화와 혁신의 주역인 청년농업인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번 방문은 청년농업인의 스마트팜 운영 노하우와 애로사항 등을 청취하고, 영세·중소농 위주인 우리 농업인 실정에 맞는 스마트팜을 보급하기 위해 마련됐다.

델리베리 딸기농원 황 대표는 현장 간담회에서 “농협·정부·지자체의 지원과 스마트농업의 보급은 청년농업인들에게 새로운 도전의 기회가 될 수 있다”며 “청년농업인들이 안정적 영농정착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과 관심을 요청드린다.”고 전했다.

강호동 회장은 “청년농업인들은 농업·농촌에 활력을 불어넣는 희망이며, 스마트농업은 우리 농업이 나아가야할 미래”라며, “최소 비용으로 최대 효과를 얻을 수 있는 중소 규모 농가에 적합한 현실적인 스마트팜을 보급하고 농협의 금융·경제 역량을 결집하여, 농업인이 안심하고 농사에 집중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