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대상웰라이프, 유투바이오와 헬스케어 플랫폼 협력연내 마이크로 바이옴 분석 특화 ‘맞춤형 건강관리 플랫폼’ 개발-출시 목표
(왼쪽부터) 김태형 대상웰라이프㈜ 경영기획본부장과 진혁성 ㈜유투바이오 전략사업부문장 [사진=대상웰라이프]

[한국영농신문 이병로 기자] 

대상웰라이프㈜가 ㈜유투바이오와 마이크로바이옴(체내 미생물 집단) 분석을 연계한 헬스케어 플랫폼 사업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체결식은 지난 18일 대상웰라이프㈜ 종로 사옥에서 김태형 대상웰라이프㈜ 경영기획본부장과 진혁성 ㈜유투바이오 전략사업부문장 및 임직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양사는 ‘개인 건강관리’라는 큰 틀에서 마이크로바이옴 분석에 특화된 맞춤형 건강관리 플랫폼 개발 및 출시를 목표로 협력한다.

이번 협약으로 대상웰라이프㈜는 장내 미생물 검사를 활용한 질병의 선제적 예방 및 관리를 통해 고객에게 더욱 효과적인 건강관리 솔루션을 제공할 방침이다.

검사를 진행하면 유익균과 유해균의 비율, 보유하고 있는 유산균의 종류를 알 수 있다. 마이크로바이옴은 장 건강에만 국한하지 않고 비만, 고혈압, 동맥경화와 함께 각종 암과 용종, 자가면역질환, 우울증까지 폭넓은 질환과 밀접한 연관성을 지닌다.

㈜유투바이오는 기존 B2B 중심의 진단 검사 사업 영역에서 B2C 영역으로 사업을 확대하며, 올해 초 장내 미생물 검사 서비스 ‘유투바이옴’을 론칭했다. 5천 건 이상의 한국인 마이크로바이옴 데이터를 기반으로 개발된 ‘유투바이옴’은 집에서 간편하게 장내 미생물 검사를 진행하고 그 결과에 따른 맞춤 유산균을 받을 수 있는 서비스다.

이외에도 대상웰라이프㈜는 폭넓은 협력 관계를 구축하며 헬스케어 플랫폼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 올해 초에는 헬스케어 데이터사이언스 전문기업 렉스소프트㈜와 투자계약을 체결하고, 지난 3월 건강검진 데이터 기반 인공지능(AI) 분석을 통한 맞춤형 건강관리 플랫폼 ‘미리웰(miriwell)’을 선보인 바 있다.

대상웰라이프㈜ 관계자는 “㈜유투바이오의 마이크로바이옴 분석 기술을 ‘맞춤형 건강관리 플랫폼’ 영역에 도입할 시 시너지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헬스케어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전문성과 기술력을 겸비한 기업들과 솔루션 단위의 협력을 활발히 이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대상웰라이프㈜는 2018년 대상㈜에서 분사 뒤 대상그룹 지주사인 대상홀딩스㈜의 자회사로 설립됐다. ▲균형영양식(환자용 식품) 브랜드 ‘뉴케어’ ▲단백질 전문 브랜드 ‘마이밀’ ▲클로렐라, 아르기닌 등을 대표로 한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웰라이프’ 등을 보유하고 있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