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삼양식품, 하노이 'K-푸드 페스티벌' 참가윤석열 대통령, 삼양식품 부스 방문... 올해 베트남 수출목표 200억 원
삼양식품이 22일 베트남 하노이 국립컨벤션센터(NCC)에서 열린 'K-Food 페스티벌'에서 불닭볶음면을 홍보했다. [사진=삼양식품]

[한국영농신문 이병로 기자] 

삼양식품이 22일 베트남 하노이 국립컨벤션센터(NCC)에서 열린 'K-Food 페스티벌'에서 불닭볶음면을 홍보했다. 이날 삼양식품 부스에서는 대표 수출 제품인 불닭볶음면과 삼양라면 등을 소개하고 시식 이벤트를 진행했다. 

특히 베트남 국빈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행사장을 방문해 삼양식품 부스를 둘러보았으며, 경제사절단으로 동행한 김정수 부회장은 직접 부스를 찾아 현장을 챙겼다. 윤 대통령은 김 부회장으로부터 삼양식품의 베트남 진출에 대해 설명을 듣고, 국내 식품기업의 해외 진출에 대해 격려하는 등 환담을 나눴다. 

삼양식품은 현재 100여개국에 수출을 하고 있으며, 지난해 매출은 9090억 원 중 수출액은 6050억 원으로 전체 매출의 66%가 수출이다.  

지난 1969년 국내 최초로 베트남에 150만 불의 라면을 수출했다. 현재 삼양식품의 주력 수출 품목은 불닭볶음면을 비롯해 삼양라면, 짜짜로니 등으로 지난해 베트남 수출 규모는 약 100억 원에 이른다. 이는 한국에서 베트남으로 수출되는 라면 비중에 50%에 해당한다. 삼양식품의 올해 베트남 목표는 200억 원이다. 

국가통계포털(KOSIS)에 따르면 베트남 인구수는 9886만 명으로 세계 16위다. 특히 세계라면협회에 따르면 베트남의 라면 시장의 규모는 중국과 인도네시아 다음으로 세계 3위이고 2021년 1인당 라면 소비량은 87개로 세계 1위를 차지했다.  

한편 삼양식품은 2022년 '제59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식품업계 최초로 '4억 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 앞서 2017년 1억 불, 2018년 2억 불, 2021년 3억 불 수출의 탑을 받았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