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농협중앙회 이성희 회장, 전남 방문 현장회의 가져지역 현장 방문, 건의사항 직접 소통.... 농업·농촌 어려움 해결방안 모색
농협중앙회 이성희 회장이 지난 19일 전남 농협을 방문해 전남 관내 농·축협과의 상생 및 협력체계를 강화하고 전남 농업 현장의 건의사항에 대해 직접 소통하는 자리를 가졌다. [사진=전남농협]

[한국영농신문 박주하 기자]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는 지난 19일 전남 농협을 방문해 전남 관내 농·축협과의 상생 및 협력체계를 강화하고 전남 농업 현장의 건의사항에 대해 직접 소통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날 현장회의에는 이성희 농협중앙회장, 박종탁 전남농협 본부장, 전남 관내 조합장 및 시군지부장, 그리고 중앙본부 집행간부 및 부실장 등이 참석했다. 주요 경제·경영이슈와 농협에 미치는 영향, 100년 농촌운동 성과 및 디지털혁신 성과 공유, 지역본부 업무보고, 조합장과의 대화 및 고향사랑기부제 활성화 결의대회 순으로 진행됐다.

이성희 회장은 유통·디지털 혁신을 통해 지속가능한 농업·농촌 환경이 조성돼야 할 것임을 강조하고 이를 위해 전 임직원이 최선을 다해 노력할 것을 강조했다. 특히 조합장들이 평소 농업현장에서 느껴오던 애로 및 건의사항에 대해 직접 설명하고 문제점에 대해서는 적극적으로 해결방안을 제시하는 등 지역 농업 현장과의 소통에 많은 시간을 할애했다.

이성희 회장은 현장회의를 마무리하며 “농촌인력 부족, 원자재 가격 상승 및 각종 농업재해 발생으로 농업·농촌 현장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현장에서 적극적으로 대응해주시는 우리 조합장님들과 전 임직원들 덕분에 버텨나가고 있어 감사한 마음”이라며 “앞으로도 농업·농촌의 지속가능한 발전의 기틀이 될 ‘함께하는 100년 농협’ 구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농협중앙회는 5월 18일부터 약 1개월간 전국 지역본부를 대상으로 현장회의를 가질 계획이다.

박주하 기자  juhap@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주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