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롯데제과, 품질관리 수준 최대치 올린다AIB 인터내셔널과 식품안전 MOU 체결... HACCP보다 7배 많은 평가항목 심사
협약식 현장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이창엽 롯데제과 대표(좌측), 댄마틴 AIB 인터네셔널 대표 [사진=롯데제과]

[한국영농신문 이병로 기자] 

롯데제과가 3월 20일 서울 양평동 본사에서 AIB 인터내셔널과 글로벌 품질 관리와 식품안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진행했다. 

이번 협약에는 롯데제과 이창엽 대표이사, Dan Martin(댄 마틴) AIB 인터내셔널 대표, 롯데제과 박경섭 생산본부장, 정성숙 품질안전부문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하였다.

AIB 인터내셔널은 1919년 설립된 공신력 있는 미국의 식품 위생 검사 기관으로, 세계 식품 시장에서 엄격한 평가를 진행하는 기관 중 하나로 꼽힌다. AIB는 맥도날드, 펩시코 등 글로벌 3천여 개 기업을 대상으로 제조시설 환경, 설비, 개인위생 등 위생검사를 실시한다. 

AIB 인터내셔널의 검사 기준은 매우 엄격하다. 국내의 HACCP인증 보다 약 7배 많은 항목과 현장 위주의 검사를 통한 엄격한 심사로 국제적인 평가 기관으로 자리 잡았다.

롯데제과는 이번 협약을 통하여 국내 생산공장 및 해외공장 그리고 파트너사까지 총 150여개 공장에 대한 심사를 모두 진행할 예정이다. 파트너사까지 심사를 진행한 경우는 국내 최초이며 롯데제과는 AIB 인터내셔널의 엄격한 심사 점수에 따른 관리를 통하여 공장간 시너지를 향상시키고, 제품 품질 안전을 한층 더 끌어올린다는 계획이다.

롯데제과 이창엽 대표는 “식품 안전을 최우선 하는 롯데제과와 AIB 인터내셔널이 함께 하게 되어 기쁘다”며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