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전세계 한인과 손잡고 K-푸드 세계화 추진한국농수산식품공사, 세계한인상공인총연합회-세계한민족공동체재단과 MOU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가 전세계 한인과 K-푸드 세계화와 먹거리 탄소중립 실천한다. 김춘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사장(우측), 김덕룡 (사)세계상공인총연합회 이사장 겸 (재)평화와 번영을 위한 세계한민족공동체재단 총재(좌측) [사진=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한국영농신문 이광조 기자]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가 해외 동포들과 함께 한식 세계화를 추진하기로 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는 (사)세계한인상공인총연합회(이사장 김덕룡), (재)평화와 번영을 위한 세계한민족공동체재단(총재 김덕룡)과 6일 서울 aT센터에서 K-푸드 수출 확대를 비롯해 전 세계 탄소중립 생활 실천과 김치의 날 제정을 통한 한식 세계화에 함께 하고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세계한인상공인총연합회는 1993년 세계 경제 속의 한인 역할 증진을 위해 설립된 한상 네트워크로 68개국 246개 한인상공인단체와 경제인을 회원으로 보유하고 있다. (재)평화와 번영을 위한 세계한민족공동체재단은 세계한민족청년지도자대회를 개최하는 등 세계 속의 한민족 위상 제고와 해외동포 청년의 리더십 함양을 위해 활동하고 있다.

이들 기관은 오늘 협약을 통해 ▲한국 농수산식품 홍보 및 수출 확대 ▲기후위기에 대응한 전 세계 저탄소 식생활 ‘그린푸드 데이’ 캠페인 등 탄소중립 생활 실천 운동 전개 ▲세계 김치의 날 제정 등을 통한 한식 세계화에 적극 힘을 합치기로 했다.

김춘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사장은 “한민족 공식이민 120년을 맞는 올해 (사)세계한인상공인총연합회, (재)평화와 번영을 위한 세계한민족공동체재단과 협력하게 돼 매우 뜻깊다”라며, “앞으로 K-푸드가 세계인에게 사랑받고, 지구를 지키는 저탄소 식생활 ‘글로벌 그린푸드 데이’와 우리나라 대표 전통식품을 알리는 ‘김치의 날’ 제정이 전 세계로 확산되는데 선도적인 역할을 해주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