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경남지역 주력산업 금융지원 적극 추진"NH농협은행 경남본부, '더 경남 기업여신 베스트 일레븐' 창단식 가져
NH농협은행 경남본부는 2일 경남본부 대회의실에서 관내 기업금융점포 11개 사무소와 함께 'THE-경남 기업여신 베스트 일레븐' 창단식을 가졌다. [사진=NH농협은해]

[한국영농신문 정재길 기자] 

NH농협은행 경남본부(본부장 조근수)는 2일 경남본부 대회의실에서 관내 기업금융점포 11개 사무소와 함께 'THE-경남 기업여신 베스트 일레븐' 창단식을 가졌다.

이날 창단식에는 기업금융을 전문으로 하는 농협은행 경남영업부, 창원시지부, 김해시지부, 양산시지부, 진주시지부, 창원금융센터, 창원중앙금융센터, 양산금융센터, 김해센텀지점, 김해산단지점, 칠서공단지점 등 영업점 11개 사무소가 농협은행 경남본부 대표선수로 참석하였다.

한편 창단식에서는 경남 역점산업인 원전·방산·항공산업의 지원에 농협은행이 앞장서겠다는 결의를 다지며, 분야별 거점점포 및 TF팀 운용으로 우수 중소기업에 선제적 금융지원이 가능하도록 논의하였다.

NH농협은행 경남본부 조근수 본부장은 “2023년 경남FC가 홈 개막전 승리로 1부리그 승격의 첫걸음을 내딛은 것처럼 농협은행 경남본부도 경남 중소기업의 지속적인 성장지원에 앞장서는 11개 기업여신 대표영업점을 선정하여 출범하였다.”며 “특히 경남 주력산업인 원전 방산 항공산업에 대한 선제적 지원을 통해 지역대표 금융기관으로서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재길 기자  ynkiller@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